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렉사 SD메모리카드의 뻥스펙에 속지말것! (150MB/s라고???)

이야기/IT & DIGITAL

by 용박사 2019. 11. 3. 16:50

본문

내용추가 2020.3.12

아래 문제의 원인은 캐논 5Dmk4의 메모리카드 슬롯 규격이 UHS-I 이라는 것. 

UHS-1 규격의 SD카드는 문제가 없었다. 

 

여기에 렉사 브랜드가 이젠 신뢰도 바닥을 치고 다니는 상황이라는 것도 

한 몫을 한 듯... 

 
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 

 

지금껏 촬영을 위한 메모리카드는 SD카드의 경우 보통 소니나 트랜샌드, 샌디스크 중 사용해왔었다. 

최근들어서 구입한 U3등급 메모리카드는 모두 샌디스크 제품을 구입했다. 

 

그런데 최근에 우연한(?) 계기로 사용해볼수있게 된 소니A7iii와 이 카메라에 함께 들어있던 메모리인 렉사 64GB SD카드. 

 

샌디스크 128GB 와 렉사 64GB 메모리카드

사진 한 장 보자. 

왼쪽이 원래 내가 사용하던 128GB메모리카드다. 95MB/s 라는 딱 표준적인 속도가 명기되어있고

메모리카드 등급분류에 따른 약칭이 다양하게 표기되어있다. 

 

오른쪽이 문제(?)의 렉사 메모리카드. 

요즘은 잘 쓰지도않는 1000배속 표기가 떡 하니 붙어있고 V60클래스에 150MB/s라는 엄청난(?) 전송속도를 큼지막하게 써두었다. 

 

어제 촬영현장에서 이 말도안되는 뻥스펙의 실체를 경험하고 말았다. 

현장에서 사용된 카메라는 두 대. 

캐논 5Dmk4와 캐논 90D. 

 

촬영 품질은 1920x1080 59.94p 일부와 주로는 같은해상도의 30p(29.97) 촬영이었다. 

그런데, 왼쪽의 샌디스크 메모리는 촬영 시작부터 끝까지 아무런 문제없이 촬영이 잘 진행되었으나

오른쪽의 렉사메모리는 녹화버튼을 누르면 짧게는 3초, 길게는 10초를 넘기지 못하고 녹화가 중단되었다는 알림이 떴다. 

 

렉사 메모리카드의 아래에 써있는 표기가 참 우스꽝스러워지는 상황이다. 

'프로페셔널' 

 

간혹 잡브랜드 SD카드에서 이와 같은 현상을 보았던 기억도 10여년 전이다. 

요즘의 렉사가 예전 전성기 때의 렉사가 아니란 말은 여러번 들었지만 그걸 촬영현장에서 체감하게 될 줄이야. 

 

그런데 문득 궁금해진다. 문제의 렉사 메모리카드는 소니 A7iii에서는 4K 30P녹화가 가능했다.

이걸로 봐서는 몇가지 추론이 가능한데 일단 소니 A7iii의 내부 버퍼설계가 훌륭해서 약간 속도가 떨어지는 메모리를 사용해도 어느정도 카메라에서 데이터를 잘 쪼개서 흘려주는(?) 방식이라는 걸까. 

 

그게 아니면 캐논이 잘못했네.... 

 

여튼 렉사 메모리카드는 앞으론 무조건 믿고 거르는걸로... 

 

 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